임현수, ‘바람과 구름과 비’ 황후 호위무사역 캐스팅

-임현수, 외모+실력 갖춘 조선 최고의 무사..첫 사극 ‘도전’
조원익 기자 wicknews1@naver.com | 2020-05-01 13:22:17
  • 글자크기
  • +
  • -
  • 인쇄

 

▲(사진=FNC엔터테인먼트)

배우 임현수가 새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에서 든든한 호위무사로 변신하며 첫 사극에 도전한다.


TV CHOSUN 새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연출 윤상호/ 극본 방지영)는 운명을 읽는 킹메이커들의 왕위쟁탈전을 그린 드라마. 21세기 과학문명의 시대에도 신비의 영역으로 남아있는 명리학과 사이코메트리를 소재로 오늘의 현실을 되돌아보는 스토리를 그려낼 예정이다.


극 중 임현수가 맡은 연치성은 최천중(박시후 분)의 오른팔이자 민자영(박정연 분)을 최측근에서 지키는 황후의 든든한 호위무사다. 조선 최고의 무사로, 꽃처럼 아름다운 외모와 날이 선 칼 같은 실력을 겸비한 캐릭터다.


MBC ‘봄밤’으로 데뷔한 임현수는 최근 MBC ‘365: 운명을 거스르는 1년’에서 한우진 역을 맡아 깔끔한 연기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바람과 구름과 비’를 통해 첫 사극에 도전하는 임현수가 어떤 모습으로 호위무사 역을 소화해낼지 기대감을 높인다.

 

▲(사진=FNC엔터테인먼트)

 

배우 임현수가 출연하는 TV CHOSUN 새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는 오는 5월 17일 오후 10시 50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로컬세계 조원익 기자]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조원익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