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대학교 창업지원단, ‘2021 전북창업대전 선포식’ 개최

양해수 기자 local@localsegye.co.kr | 승인 2021-10-16 12:38:18
  • 글자크기
  • +
  • -
  • 인쇄
스타트업 열기로 가득한 군산대…투자 및 판로 확대 중심으로 열기 후끈
▲선포식. 군산대학교 제공


[로컬세계 양해수 기자]전북 군산대학교 창업지원단(단장, 최연성)은 지난 14일 군산대학교 아카데미홀에서 ‘2021 스타트업 전북 창업대전’ 선포식을 개최하고 2주간의 창업대전에 돌입했다.

올해로 6회를 맞는 창업대전은 과거 창업 붐 조성과 기관 간 네트워크 강화를 목적으로 추진됐으나, 올해에는 증가하는 창업수요 대응과 기업 성장에 초점을 맞춰 투자와 판로 확대 중심으로 행사를 진행했다.

선포식을 비롯한 이날 주요 행사는 투자벤처로드쇼, 메이커체험, 라이브커머스, 투자IR행사 및 대형 유통사 초청 판로 상담회, 소셜벤처 프로그램 등으로 구성됐다.

특히, 군산대 창업지원단이 운영하는 ‘초기창업패키지 투자IR 로드쇼’에는 뉴통(식자재 유통물류 서비스 플랫폼), 지인인더스(AI기반 철강 매칭 플랫폼), 세이프스팩(유아용품, 장난감 안전정보 서비스), 글로벌지티아이(선박용 자동 항법장치), 웨니테크(유기성 폐자원 초음파 가용화 시스템), 한인스틸(친환경 여과시스템을 적용한 다단형 양식장), 에이지랩(1:1영양상담 푸드플랫폼), 와우차우주식회사(반려동물 융합 플랫폼), 지니파트너스(O2O 플랫폼, 키친 딜 라이브커머스) 등 9개 스타트업이 참여했고, 도내·외 6개 투자자를 대상으로 투자유치를 위한 발표 시간을 갖고 관심 있는 투자자와의 개별 네트워킹이 이루어졌다.


▲소셜 임팩트 챕터 별책부록 in 전북, 스타트업의 판을열다.


군산대 창업지원단과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소셜 임팩트 챕터 별책부록 in 전북 : 스타트업의 판을 열다’ 행사에서는, 사회적 문제를 최신 기술로 해결하려는 소셜벤처 분야의 생태계 발전 방안과 전문 투자자와의 네트워킹이 진행됐다.

이날 민간조직위원으로 참여한 구선손반의 홍은찬 대표는 지역에서 소셜벤처로 성장했던 경험과 임팩트 투자유치 과정을 공유하며 팬데믹 상황에서 소비자 수요를 해결하기 위한 밀키트 산업에 대한 생각을 발표하여 높은 호응을 얻었다.

메타버스 형태의 온라인 사이트를 구축해 현장 방문 없이도 비대면 실시간 참여가 가능했던 이번 창업대전에는 총 108개 스타트업과 33개 투자사, 13개 대형 유통사가 온·오프라인으로 참여해 자금을 확보하고 판로를 개척하려는 스타트업의 열기가 뜨거웠다.


▲초기창업패키지 IR 로드쇼.

이번 창업대전에서는 전라북도 창업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한 유공자 표창도 있었다. 남다른 헌신과 열정으로 창업자원의 발굴과 육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군산대학교 창업지원단 김선우 팀장이 도지사 표창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군산대 창업지원단 최연성 단장은, ‘창업자가 가지는 설렘과 두려움을 함께하고, 스타트업이 성장의 열매를 맺을 수 있도록 돕는 동반자가 되는 것이 군산대 창업지원단의 역할’이라고 강조하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기관과 허물없이 교류하며 상호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여 건강한 창업 생태계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2021 스타트업 전북 창업대전’은 오는 29일까지 약 2주 동안 32개 도내 기관이 48개 창업 관련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포털에서 ‘전북창업대전’ 검색을 하면 온라인 사이트에서 관련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양해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