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HL,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 공식 물류 파트너로서 국내 홍보 차량 운영

조원익 기자 wicknews1@naver.com | 승인 2021-09-27 10:05:36
  • 글자크기
  • +
  • -
  • 인쇄
-DHL,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No Time To Die)’ 공식 물류 파트너로서 영화 장비 운송 도맡아
-국내에서는 후원 활동 일환으로 서울을 비롯한 전국 각지 총 20대 규모로 홍보 차량 운영
▲세계적인 국제특송기업 DHL이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의 공식 물류 파트너 활동의 일환으로 래핑 차량을 통한 영화 홍보를 진행한다.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오는 9월 29일 개봉 예정이다.

 

세계적인 국제특송기업 DHL은 오는 29일 국내에서 전 세계 최초 개봉 예정인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No Time To Die)’의 래핑 차량을 제작해 영화 홍보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래핑 차량은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 공식 물류 파트너 후원 활동의 일환으로 제작되었으며, 서울을 비롯한 전국 각지에 총 20대의 규모로 운영 중에 있다.

DHL은 ‘007 노 타임 투 다이(No Time To Die)’ 영화의 공식 물류 파트너로서, 영화 제작에 필요한 장비를 전 세계 항공, 해상, 육로 화물 등을 통해 정확한 촬영 일정에 맞춰 운송하는 역할을 했다. DHL은 2006년 ‘007 카지노 로얄(Casino Royale)’ 이후 총 5편의 007 영화 제작과 관련된 운송 및 물류 솔루션을 담당해왔으며, 이번 영화에서도 노르웨이, 자메이카, 이탈리아, 영국 등지로 영화 장비를 운송했다.
 

▲세계적인 국제특송기업 DHL이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의 공식 물류 파트너 활동의 일환으로 래핑 차량을 통한 영화 홍보를 진행한다.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오는 9월 29일 개봉 예정이다.

 

한병구 DHL코리아 대표는 “007 시리즈와 같은 전 세계가 주목하는 블록버스터 영화에 공식 물류 파트너로 활동할 수 있는 것은 의미 있는 일” 이라며, “DHL은 앞으로도 영화제 후원 및 공식 물류 파트너 활동을 통해 고객에게 정확도 높은 운송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DHL코리아는 전국적으로 23개 서비스센터, 8개 서비스 포인트를 비롯해 100여 곳이 넘는 제휴 접수처를 운영해, 국내 국제특송 업체 가운데 가장 많은 서비스 접점이 있다.    [로컬세계 조원익 기자]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조원익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