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진원-KBS, ‘뮤직뱅크 with K-콘텐츠’ 개최

길도원 기자 local@localsegye.co.kr | 승인 2021-11-26 09:04:36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는 26일 KBS 2TV, KBS WORLD TV, 유튜브 통해 114개국 동시 생중계
팬미팅‘스테이지 W’부터 메타버스 콘서트까지, 한류 팬 만남의 장 다각화
한류 스타가 소개하는 K-게임, 웹툰, 드라마…26일부터 콘진원 유튜브 공개
▲뮤직뱅크 with K-콘텐츠 홍보 이미지

증강현실(AR), 확장현실(XR) 등 실감콘텐츠 기술을 활용한 K-pop 무대가 전 세계 114개 나라의 한류 팬들을 대상으로 펼쳐진다.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조현래, 이하 콘진원)은 한국방송공사, 케이비에스미디어주식회사와 손잡고 한국을 대표하는 지상파 음악방송 ‘뮤직뱅크’ 26일자 프로그램에서 증강현실(AR), 확장현실(XR) 등 실감콘텐츠 기술을 활용한 K-pop 무대를 선보인다.


‘뮤직뱅크 with K-콘텐츠’로 이름 붙여진 이날 공연은 KBS 2TV, KBS WORLD TV, KBS WORLD 유튜브 등을 통해 미국, 일본, 중국 등 전 세계 114개국에 동시 생중계된다. 오는 30일에는 네이버Z의 메타버스 플랫폼인 ‘제페토’를 통해서도 즐길 수 있다.


이번 공연에는 에스에프나인, 몬스타엑스, 화사, 장우혁, 위키미키, 시크릿넘버 등 K-pop 한류를 이끄는 정상급 그룹부터 신인 아티스트까지 총 18개 팀이 참여한다.


확장현실(XR) 기술은 브레이브걸스의 '운전만 해', 엔플라잉의 '옥탑방' 무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증강현실(AR) 기술은 에스에프나인, 화사, 장우혁 '어때 TONIGHT' 등의 무대에 적용된다. KBS가 정규 음악 프로그램에 확장현실(XR) 실감콘텐츠 기술을 도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 실감콘텐츠로 선보이는 엔플라잉, 브레이브걸스 무대부터 메타버스 콘서트까지


이날 오후 4시부터는 KBS WORLD를 통해 일부 ‘뮤직뱅크 with K-pop’ 출연자들을 비롯한 K-pop 아티스트들이 해외 팬들과 만나는 ‘스테이지 W’가 전 세계 114개국에 방송된다.


뱀뱀이 사회를 맡고 더보이즈, 엔플라잉, T1419, 빌리가 출연하는 이번 글로벌 팬미팅에서는 출연자들이 생활 속에서 쉽게 실천할 수 있는 환경보호, 에너지 절약 방법 등 ESG 메시지를 포함한 자신들만의 솔직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11월 30일부터는 글로벌 한류 팬들이 제페토의 가상 공간에 모여 이번 공연을 다시 즐길 수 있는 메타버스 콘서트 축제를 진행한다.


◆ 한류스타가 전하는 게임, 드라마, 웹툰 등 K-콘텐츠의 매력‘ K-콘텐츠 스테이지’


콘진원은 이번 공연과 함께 한국 콘텐츠의 ‘글로벌 온라인 플랫폼 진출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K-pop 아티스트와 인플루언서가 다양한 K-콘텐츠를 한류 팬들에게 소개하는 ‘K-콘텐츠 스테이지’ 시리즈를 26일부터 콘진원 공식 유튜브와 KBS미디어 유튜브를 통해 공개 한다.


시크릿 넘버 디타와 레아의 K-게임 소개, 모모랜드 주이의 K-드라마, 예능 소개, 머스트비와 '신족재판-지구인이 돌아왔다' 작가가 들려주는 웹툰 이야기, 달샤벳 수빈의 메이크업 비법 전수 등 한류 팬들의 다양한 관심사를 채워줄 K-콘텐츠 소개가 다음달 3일까지 이어진다.


특히 12월 3일에는 개그맨 최준이 '오징어 게임' 출연자들과 함께 드라마 에피소드 이야기를 나눠보는 시리즈도 예정되어 있다.


콘진원 해외사업본부 박승룡 본부장은 “이번 공연은 실감콘텐츠 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K-pop 무대를 선보이고, 메타버스를 통해 한류 팬들과 소통하는 등 디지털 시대 한류의 좋은 사례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디지털 플랫폼을 활용한 새롭고 다양한 시도를 통해 한류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길도원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